Im Chang Jung Feat. Kim Chang Ryul – 문을 여시오 (Open The Door) (New Ver.)



Album: 문을 여시오
1. 문을 여시오 (New Ver.)(Feat. 김창렬)

——————————-

(…Click “Read the rest of this entry” to see the lyrics…)

oneuldo jakku ireoke haru haruga heulleoman ganeunde
ajikdo honja bange anjaseo museun gomine ppajyeo innayo

yeoboseyo muneul yeosio
yeoboseyo muneul yeosio muneul yeosio

(yeoboseyo) oneul harureul geunyang bonaeneun gun
(muneul yeosio) oneul harureul manyang anja innayo
(yeoboseyo) i neujeun balgeoreumeul eoseo tteseyo
(muneul yeosio) eodumi kkwak dachin muneul yeosio

achimi balganneunde taeyangi tteooreuneunde
maeumui muneul datgo bakkeuro naoji anko wae
neon wae dodaeche wae o wae

yeoboseyo muneul yeosio
yeoboseyo muneul yeosio muneul yeosio

eojedo ttokgateun haru siganeun jeomjeom jinaganeunde
amudo mollae nunmul dakkeumyeo amuil eomneun deut anja innayo

yeoboseyo muneul yeosio
yeoboseyo muneul yeosio muneul yeosio

(yeoboseyo) oneul harureul geunyang bonaeneun gun
(muneul yeosio) oneul harureul manyang anja innayo
(yeoboseyo) i neujeun balgeoreumeul eoseo tteseyo
(muneul yeosio) eodumi kkwak dachin muneul yeosio

ireun hajido anko babi tto neomeoganya
ajikdo eommaege yongdoneul butakhaneunya
o wae dodaeche wae o wae

(datyeoitdeon) (muneul yeoreo) muneul yeosio
(muneul yeoreo) (ne maeumui) (muneul yeoreo)
muneul yeosio muneul yeosio

eolssu (jota) eolssu eolssu muneul yeosio

ijebuteo hanahana muneul yeosio
oneulbuteo hanahana boyeo jusio
oneulboda manhimanhi useo bosio
oneulbuteo datyeoinneun muneul yeosio

//

오늘도 자꾸 이렇게 하루 하루가 흘러만 가는데
아직도 혼자 방에 앉아서 무슨 고민에 빠져 있나요

여보세요 문을 여시오
여보세요 문을 여시오 문을 여시오

(여보세요) 오늘 하루를 그냥 보내는 군
(문을 여시오) 오늘 하루를 마냥 앉아 있나요
(여보세요) 이 늦은 발걸음을 어서 떼세요
(문을 여시오) 어둠이 꽉 닫힌 문을 여시오

아침이 밝았는데 태양이 떠오르는데
마음의 문을 닫고 밖으로 나오지 않고 왜
넌 왜 도대체 왜 오 왜

여보세요 문을 여시오
여보세요 문을 여시오 문을 여시오

어제도 똑같은 하루 시간은 점점 지나가는데
아무도 몰래 눈물 닦으며 아무일 없는 듯 앉아 있나요

여보세요 문을 여시오
여보세요 문을 여시오 문을 여시오

(여보세요) 오늘 하루를 그냥 보내는 군
(문을 여시오) 오늘 하루를 마냥 앉아 있나요
(여보세요) 이 늦은 발걸음을 어서 떼세요
(문을 여시오) 어둠이 꽉 닫힌 문을 여시오

일은 하지도 않고 밥이 또 넘어가냐
아직도 엄마에게 용돈을 부탁하느냐
오 왜 도대체 왜 오 왜

(닫혀있던) (문을 열어) 문을 여시오
(문을 열어) (네 마음의) (문을 열어)
문을 여시오 문을 여시오

얼쑤 (좋다) 얼쑤 얼쑤 문을 여시오

이제부터 하나하나 문을 여시오
오늘부터 하나하나 보여 주시오
오늘보다 많이많이 웃어 보시오
오늘부터 닫혀있는 문을 여시오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